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해야 첨부파일바로보기가 가능합니다.

메뉴 넘어가기



이 콘텐츠를 보려면 Flash Player(무료)가 필요합니다.

시장24시 : 열정과 땀! 풍요로운(아름다운) 통영건설을 위한 노력입니다.


현재 위치

> 시장24시 > 바다의땅 뉴스

바다의땅 뉴스

시장실뉴스 내용

제목 말레이시아 관광객 유치 본격적 궤도에 올라

작성일
2017-05-01 오전 10:13:26

중국의존 탈피한 시장 다변화 모색위해동남아 관광객 유치에 기대

국외 관광시장 다변화로 인근 동남아 국가로의 집중 마케팅 전략를 추진한 시의 유치활동이 본격적인 궤도에 오르면서 실질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시는 18일 오후 케이블카 하부정류장에서 이학석 부시장과 통영관광개발공사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말레이시아에서 온 68명의 첫 관광객을 환영하는 기념행사를 열었다.
관광객들은 오전 동피랑 벽화마을을 시작으로 통영케이블카, 통제영과 12공방, 이순신공원과 중앙전통시장을 둘러보며 통영의 아름다운 풍광과 우수한 볼거리에 연신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시는 지난 해 9월에 개최된 2016. 서울국제트래블마트(SITM)에 참가한데 이어 지난 2월 일본 후쿠오카와 통영을 연계하는 여행상품을 개발, 출시한 말레이시아와 싱가폴 여행업체를 통영에 초청 팸투어를 가졌다.
이어 3. 17~19일 10만명의 관광객이 찾은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개최된 2017. 말레이시아 국제관광박람회(MATTA FAIR)에 3명의 홍보대사가 참여하여 글로벌 관광도시의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적극적인 홍보와 현지 32곳의 대형 여행업체를 초청해 자체 홍보설명회도 성황리에 가졌다.
중국이 한국 단체여행 상품판매 금지령을 내린 가운데 동남아 관광시장을 다변화하기 위한 시의 공격적 홍보 마케팅으로 금번 말레이시아 관광객이 통영을 찾게 되었으며, 향후 판매한 여행상품의 구매자를 포함하여 동남아 국가의 많은 관광객이 꾸준히 우리지역을 찾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중국의존을 탈피한 시장 다변화를 모색하기 위하여 “올해 초부터 집중한 말레이시아 관광객 유치활동이 본격적인 궤도에 올라 가시적인 성과를 내고 있고, 지속적인 유치활동으로 실질적인 관광수요가 계속 늘어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담당자 : 공보감사담당관실 전정환   • 전화번호 : 055) 650-3213
인쇄

페이지 만족도 조사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평점 :


빠른 메뉴

위로